개요

일제강제동원희생자 전국합동위령제를 통해 희생된 분들의 넋을 진혼하고 유가족을 위로, 일제강제동원 희생자에 대한 국민적 이해를 고취시키며 역사적 의미를 재인식하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매년 국립일제강제동원역사관 추모공원에서 거행된다. 더보기

강제동원되어 일본 본토, 중국, 중부 태평양, 동남아시아, 사할린 등 현지에서 사망한 희생자의 유골을 발굴, 봉환하는 최우선 과제이다. 이어서 유골을 찾은 현지 희생자는 물론, 사망하였지만 유해를 찾을 수 없거나, 사망 지역만 알려져 있거나 지역조차도 분명하지 않은 희생자의 숫자가 더 많다. 일제강제동원희생자 전국합동위령제를 통해 희생된 분들의 넋을진혼하고 유가족을 위로하고, 일제강제동원 희생자에 대한 국민적 이해를 고취시키며 역사적의미를 재인식하는 계기 마련하기 위해 매년 국립일제강제동원역사관 추모공원에서 거행된다. 강제동원희생자들의 넋을 기리며 유가족의 아픔을 치유함과 동시에국민들의 역사의식을 고취시키는 기회가 될것이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