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일본의 하시마(端島. 일명 군함도) 탄광 조선인 강제노동 역사 왜곡 보도 소개 2020-06-16

일본의 하시마(端島. 일명 군함도) 탄광

조선인 강제노동 역사 왜곡 보도 소개 

   2015년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으로 등재시키면서 약속했던 일본의 조선인 강제노동에 대한 사실이 빠진 [산업유산정보센터]가

 

 

개관하였지만 역사 왜곡으로 인한 한국-일본의 갈등이 더욱 깊어질 것으로 보인다..   

 

 

   센터 개관에 대해 이태호 외교부 2차관은 15일 오후 도미타 고지(富田浩司) 주한 일본대사를 초치하고 같은 날 일본 도쿄의 군함도

 

 

관련 역사관인 ‘산업유산정보센터’에 한국인 강제징용 피해 사실 및 희생자 추모 관련 내용이 소개되지 않은 것에 대해 유감을 표했다.

 

 

  또한 외교부는 대변인 명의의 성명에서 “일본이 한국과 국제사회에 약속한 내용을 성실히 이행하도록 촉구한다”고도 했다.

 

 

 

 

 

 

                                    

          

 

 

  

  

     

※ 더 자세한 보도 내용은 아래의 방송사명이나 신문 이름, 기사 제목을 눌러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KBS  :  "강제동원 없었다" ... '군함도' 왜곡 전시관 개

 

 

                                              ○ 한겨레신문  : 외교무, '군함도 역사왜곡' 시도에 일본 대사 불러 강력 항의

 

 

                                              ○ 동아일보  :  정부 “군함도 강제징용 은폐 유감” 日대사 초치

 

                                               

                                              ○ 서울신문  : [사설] 강제노역 적시 약속 외면한 일본의 군함도 역사왜곡